[남구청] 봉덕 도심공공주택 복합사업 주민동의 30.7% 제출로 사업추진 급물살

기사작성 : 2021.07.27 (화) 15:34:48 최종편집 : 2021.07.27 (화) 15:35:00

공공주도 3080+ 3차 선도사업 후보지인 봉덕동 예정지구
지난 23일 주민동의 30.7% 제출로 지구지정 확정 청신호 남구청

210723(도심공공주택복합사업 예정지구(봉덕동) 신청서 전달식)0021.JPG

▲남구청 공공주택 복합사업 예정지구 한국토지주택공사에 지정동의서 전달/사진=남구청 제공

 

(대구=영남언론기자단협회)김광철 기자=대구광역시 남구청(구청장 조재구)은 공공주도 3080+ 주택공급 방안 3차 선도사업 후보지인 봉덕동 주민들이도심공공주택 복합사업 예정지구 지정 동의서(주민동의 30.7%)’를 지난23LH(한국토지주택공사)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봉덕동 일원은 토지등소유자 30.7% 동의요건을 우선 확보함에 따라 예정지구로 지정하여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었다.

 

지난 70여년간 미군부대인 캠프조지 남편에 위치하여 낙후된 상태로주거환경이 상당히 열악한 봉덕동 일원은 민간 주택개발에 지금까지소외되어 왔으나 정부의 공공주도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확대방안으로 지난 53차 선도사업 후보지에 선정되었으며, 수도권 외 후보지 4곳 중 가장 먼저 예정지구 지정을 위한 주민동의 30.7%이상을 제출하여 정부의 주택 공급 확대를 목표로 도입한 공공개발 사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선도사업 후보지 중 예정지구 동의서 30%이상 징구 시 사업에 인센티브를 보장함에 따라 해당 후보지 구역의 주민들은 동의를 얻기 위해 신속하게 대처하고 있다.

 

LH공사는 사업에 대한 봉덕동 주민들의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타지역거주 토지등소유자 및 1차 설명회에 불참한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한 사업설명회를 추가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봉덕동은 지난 512일 공공주도 3080+ 3차 선도사업 후보지로 선정된 후 2달 정도 밖에 안되는 짧은 기간안에 예정지구 지정 동의요건 10%을 넘어 30.7%이상의 놀라운 동의율을 달성하였다. 봉덕동 주민분들의 도심공공주택 복합사업의 간절한 여망을 가슴에 품고 앞으로도 꼼꼼하게 해당 사업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광철 kkc2381@naver.com

[Y 시사타임즈]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