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독립유공자 기념비 헌화 행사 개최

기사작성 : 2016.08.16 (화) 08:34:47

칠곡군은 제71주년 광복절을 맞아 왜관읍 애국동산에서 백선기 칠곡군수를 비롯해 이완영 국회의원, 기관단체, 보훈단체, 유족, 다문화가족, 청소년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독립유공자 기념비 헌화행사를 가졌다.


 

광복 71주년의 의미와 민족자존을 드높인 선열들의 숭고한 뜻을 되새기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추모제단 헌화, 백선기 칠곡군수 경축사, 송권달 노인회장의 만세삼창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헌화식에 다문화가족의 헌화 행사도 처음으로 마련되어 눈길을 끌었다.

헌화 행사에 참가한 베트남 출신의 호이티 황이엔(한국명 황수빈)씨는“광복절을 맞아 헌화식에 참석해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추모하니 진정한 대한민국 국민이 된 것 같아 기쁘다”며“이러한 자리를 마련해 준 칠곡군 관계자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이날 백 군수는 경축사를 통해 “광복 71주년을 특별히 기념하는 참뜻은 일제 36년의 치욕의 역사를 광복의 환희로 만들어 주신 순국선열과 애국지사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다시 한 번 되새기고, 앞으로 희망의 새 시대를 힘차게 열어가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독립유공자의 기념비가 있는 애국동산은 일제시 조선은행에 폭탄을 투척한 장진홍 의사를 비롯하여 14개의 기념비가 건립되어 있다.


[영남미래일보]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